이책을 읽기 전에 다른 무언가를 더 읽었는데 기억에 별로 남는것이 없는 것을 보니 재미가 없었나 보다...

아무튼 읽고 나서 보니 커다란 재미는 없었다는 느낌이다..


최근들어 정말 재미있는 소설 없나 하는 생각을 다시금 해보게 된다.